[기자의 책장] 이 세상 ‘I’들을 위한 책

책 좀 읽는 기자가 추천하는 오늘의 책 한 권

이동화 기자 | 기사입력 2020/06/26 [10:47]

[기자의 책장] 이 세상 ‘I’들을 위한 책

책 좀 읽는 기자가 추천하는 오늘의 책 한 권

이동화 기자 | 입력 : 2020/06/26 [10:47]

[북라이브(BOOK LIVE)=이동화 기자]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MBTI 성격유형검사는 캐서린 브리그스(Catharine Briggs)와 이사벨 마이어스(Isabel Myers)가 개발한 성격검사의 일종으로, 인식·판단 기능과 관련된 근본적인 선호를 알아보는 검사이다. 성격유형은 총 열여섯 가지로 분류되며, ▲E(외향)-I(내향) ▲S(감각)-N(직관) ▲T(사고)-F(감정) ▲J(판단)-P(인식) 중 개인이 선호하는 네 가지 지표가 알파벳으로 표시된다. 예를 들면, ESTJ 유형, INFP 유형 등으로 표시된다.

 

여기서 가장 앞의 알파벳인 E와 I는 적극적인지 소극적인지를 뜻하는 것이 아닌, 인식과 판단의 초점이 외부에 맞추어져 있는지 내부에 맞추어져 있는지를 말한다. 외향성을 가진 E 유형의 사람들은 외부세계를 지향하고, 외부의 사람이나 사물에 초점을 맞추어 세상을 인식하고 판단한다. 내향성을 가진 I 유형의 사람들은 내적세계를 지향하고, 자신의 개념이나 생각 또는 이념에 집중하는 경향이 있다. 이번에는 에너지와 주의 집중의 방향이 ‘나’를 향하는 내향성을 가진 이 세상 ‘I’들을 위한 책 3권을 소개한다.

 

■ 오직 혼자여야 가능한 일들, ‘혼자가 혼자에게’

 

 

첫 번째는 이병률 시인의 산문집 ‘혼자가 혼자에게’이다. 세계 각국을 여행하며 여행 산문집 3부작을 펴냈던 저자는 이제 가장 잘 알고, 깊이 아는 대상인 ‘혼자’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 놓는다. 시인으로서 혼자 책상에 앉아 글을 쓰고, 여행자로서 혼자 세상을 떠나는 등 오랫동안 혼자의 삶을 지내온 저자는 혼자의 자세와 단상을 담담하게 써 내려간다.

 

책에서 저자는 자신을 ‘혼자 사람’이라 일컫는다. 혼자 보내는 시간이 길었던 그는 책을 통해 ‘혼자’인 자신과 ‘혼자’인 타인에게 집중한다. 책에는 혼자이기에 누릴 수 있었던 시간들을 기록했다. 특유의 담담한 문장과 저자의 시선을 담은 사진들을 통해 나만이 할 수 있고 나만이 가질 수 있는 ‘오직 혼자여야 가능한 일’에 대해 생각해볼 기회를 선사한다.

 

[도서정보]

도서명: 혼자가 혼자에게

지은이: 이병률

출판: 달, 316쪽, 1만 5천5백 원

 

■ 상처 주지 않고 말하는 법, ‘말하기를 말하기’

 

 

두 번째는 마음을 움직이는 말하는 법을 담은 ‘말하기를 말하기’이다. 누구나 자신에 대해 말할 수 있는 자기 PR 시대이다. 유튜브를 비롯해 어디서나 자신의 목소리로 스스로에 대해, 생각, 관심사와 생활에 대해 말한다. 수많은 사람들 사이에서 내 목소리를 듣게 하려면 말하는 기술이 필요하다.

 

저자 김하나는 팟캐스트 ‘책읽아웃’의 진행자이다. 저자는 내성적인 성격을 딛고 말하기를 업으로 삼게 된 드라마틱한 과정들을 책에 담았다. 책은 그저 내성적인 성격을 극복하고 말하는 방법을 알려주는 대신,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면서도 상처 주지 않고 말하는 법에 대해 알려준다. 말이 칼이 되는 세상, 자신만의 이야기를 ‘잘’ 할 수 있게 이끌어주는 책이다.

 

[도서정보]

도서명: 말하기를 말하기

지은이: 김하나

출판: 콜라주, 216쪽, 1만 3천 원

 

■ 혼자라고 느낄 때 위로를 전하는 ‘나의 서툰 위로가 너에게 닿기를’

 

 

세 번째는 혼자라고 느낄 때, 따뜻한 쉼이 되어주는 책 ‘나의 서툰 위로가 너에게 닿기를’이다. 저자는 삶에서 받았던 위로들을 글과 그림으로 엮었다. 사람들은 누구나 위로가 필요하고, 사람에게서, 책에서, 반려동물에게서 위로를 받는다. 책은 아무도 없는 외로움 속에서 혼자라고 느낄 때, 따뜻한 글과 그림을 통해 서툰 위로를 건넨다.

 

책은 총 4개의 장으로 구성됐다. 1장 ‘나에게 전하는 위로’에서는 저자가 삶에서 깨달았던 위로를, 2장 ‘익숙한, 하지만 조금은 낯선’에서는 일상의 소소한 것에서 받았던 위로를 그린다. 3장 ‘함께여서 다행이야’에서는 사람들과의 관계, 4장 ‘잠시 멈춰야 하는 이유’에서는 휴식이 주는 위로에 대해 말한다.

 

[도서정보]

도서명: 나의 서툰 위로가 너에게 닿기를

지은이: 선미화

출판: 시그마북스, 208쪽, 1만 3천 원

북라이브 /
이동화 기자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